이재명, 사죄의 큰절…"새롭게 거듭나겠습니다"
상태바
이재명, 사죄의 큰절…"새롭게 거듭나겠습니다"
  • 권수연 기자
  • 승인 2021.11.24 14:24
  • 댓글 0
이 기사를 공유합니다

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가 24일 서울 여의도 중앙당사 회의실에서 열린 민생·개혁 입법 추진 간담회에서 '새로운 민주당으로 거듭나겠다'며 사죄의 절을 하고 있다. 이 후보는 이 자리에서 "국민들의 아픈 마음, 어려움을 더 예민하고 신속하게 책임지지 못한 점에 대해 사과드린다"며 "지금까지와는 완전히 다른, 변화되고 혁신된 새로운 민주당으로 거듭나겠다"고 밝혔다. 2021.11.24/뉴스1 © News1 오대일 기자

 

 

 

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가 24일 서울 여의도 중앙당사 회의실에서 열린 민생·개혁 입법 추진 간담회에서 '새로운 민주당으로 거듭나겠다'며 사죄의 절을 하고 있다. 이 후보는 이 자리에서 "국민들의 아픈 마음, 어려움을 더 예민하고 신속하게 책임지지 못한 점에 대해 사과드린다"며 "지금까지와는 완전히 다른, 변화되고 혁신된 새로운 민주당으로 거듭나겠다"고 밝혔다. 2021.11.24/뉴스1 © News1 오대일 기자

 

 

 

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가 24일 서울 여의도 중앙당사 회의실에서 열린 민생·개혁 입법 추진 간담회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. 이 후보는 이 자리에서 "국민들의 아픈 마음, 어려움을 더 예민하고 신속하게 책임지지 못한 점에 대해 사과드린다"며 "지금까지와는 완전히 다른, 변화되고 혁신된 새로운 민주당으로 거듭나겠다"고 밝혔다. 2021.11.24/뉴스1 © News1 오대일 기자

 



(서울=뉴스1) 오대일 기자 =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가 24일 서울 여의도 중앙당사 회의실에서 열린 민생·개혁 입법 추진 간담회에서 '새로운 민주당으로 거듭나겠다'며 사죄의 절을 올렸다.

이 후보는 각 상임위원장, 상임위 간사들과 민생·개혁 입법을 논의하는 이날 간담회에서 "국민들의 아픈 마음, 어려움을 더 예민하고 신속하게 책임지지 못한 점에 대해 사과드린다"며 "지금까지와는 완전히 다른, 변화되고 혁신된 새로운 민주당으로 거듭나겠다"고 사과했다.

이 후보는 "이번 정기국회에서 처리할 수 있는 현안들은 최대한 책임 처리, 신속 처리해내고 또 그게 어려운 점이 있다면 패스트트랙 등 관련 제도를 활용해서 당론을 정하고 그 절차를 개시해서 우리 국민들께서 '아, 드디어 신속하게 필요한 일들을 해내는구나'라고 인지하실 수 있도록 해야 된다"며 "오늘이 그 첫날이 되기를 바란다"고 밝혔다.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가 24일 서울 여의도 중앙당사 회의실에서 열린 민생·개혁 입법 추진 간담회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. 2021.11.24/뉴스1 © News1 오대일 기자

 

 

 

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가 24일 서울 여의도 중앙당사 회의실에서 열린 민생·개혁 입법 추진 간담회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. 이 후보는 이 자리에서 "국민들의 아픈 마음, 어려움을 더 예민하고 신속하게 책임지지 못한 점에 대해 사과드린다"며 "지금까지와는 완전히 다른, 변화되고 혁신된 새로운 민주당으로 거듭나겠다"고 밝혔다. 2021.11.24/뉴스1 © News1 오대일 기자

 

 

 

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가 24일 서울 여의도 중앙당사 회의실에서 열린 민생·개혁 입법 추진 간담회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. 2021.11.24/뉴스1 © News1 오대일 기자

 

 

 

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가 24일 서울 여의도 중앙당사 회의실에서 열린 민생·개혁 입법 추진 간담회에서 '새로운 민주당으로 거듭나겠다'며 사죄의 절을 하고 있다. 이 후보는 이 자리에서 "국민들의 아픈 마음, 어려움을 더 예민하고 신속하게 책임지지 못한 점에 대해 사과드린다"며 "지금까지와는 완전히 다른, 변화되고 혁신된 새로운 민주당으로 거듭나겠다"고 밝혔다. 2021.11.24/뉴스1 © News1 오대일 기자

 

 

 

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가 24일 서울 여의도 중앙당사 회의실에서 열린 민생·개혁 입법 추진 간담회에서 '새로운 민주당으로 거듭나겠다'며 사죄의 절을 하고 있다. 이 후보는 이 자리에서 "국민들의 아픈 마음, 어려움을 더 예민하고 신속하게 책임지지 못한 점에 대해 사과드린다"며 "지금까지와는 완전히 다른, 변화되고 혁신된 새로운 민주당으로 거듭나겠다"고 밝혔다. 2021.11.24/뉴스1 © News1 오대일 기자

 

 

 

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가 24일 서울 여의도 중앙당사 회의실에서 열린 민생·개혁 입법 추진 간담회에서 '새로운 민주당으로 거듭나겠다'며 사죄의 절을 하고 있다. 이 후보는 이 자리에서 "국민들의 아픈 마음, 어려움을 더 예민하고 신속하게 책임지지 못한 점에 대해 사과드린다"며 "지금까지와는 완전히 다른, 변화되고 혁신된 새로운 민주당으로 거듭나겠다"고 밝혔다. 2021.11.24/뉴스1 © News1 오대일 기자

댓글삭제
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.
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?
댓글 0
댓글쓰기
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·계정인증을 통해
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.
주요기사
이슈포토